음식물 재사용 논란 씨푸드 전문 뷔페 '토다이' 사과

헐...

저도 어릴때는 김치찌게에 여러명의 숟가락을

담구면서 먹었었던 기억이 있습니다.


그런데 식습관이 바뀌고...

요즘에는 그런 사람들은 거의 없다시피 합니다.

그런 자리에서는 저는 아예 먹지를 않거든요...

물론 친구들끼리는 예외로...;;


그런데 씨푸드 전문 뷔페로 유명한 '토다이'에서

음식물을 재 사용하는 어의없는 상황이 있었습니다.


출처: 연합뉴스


더 큰 문제는...

'토다이'측에서 문제가 알려지고도 

'위생에는 문제가 없다.'는 의견을 내 놓은 겁니다...


출처: 한겨레


'토다이'측이 위와같은 시각을 가지고

매장들을 운영하고 있는것은 우려할만 합니다.


진열된 음식만 재 사용 했다고 하지만...

솔직히 개인적으로는 손님이 남긴 음식물로도

어떻게 했을지 못 믿겠네요...


'토다이'정도의 업체가 저런 시각이면...

나머지 다른 업체들의 시각 또한 뻔한것이고...


내가 가정이 있었다면

차라리 생선회를 사다가 집에서 만들어 먹겠습니다.


가뜩이나 외식업도 사정이 어려울텐데

더욱 어려워지겠네요.


그렇다고 저런 마인드를 가진 곳에가서

피 같은 내 돈을 쓰고 싶지는 않습니다...

댓글(0)

Designed by JB FACTORY